본문바로가기

스피킹맥스

스피킹의 킹 스피킹맥스

  • 마이페이지
  • 스피킹맥스란
  • 코스소개
  • 커뮤니티
  • 학습후기
  • 무료테스트
  • 학습신청
학습시작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학습후기
  • 성공체험기
  • 오늘의 학습후기
  • 우수회원 인터뷰
  • 통합구매하기
  • 쿠폰등록
  • 고객센터 상담문의 1644-0549, 월-금 AM 09:30 ~ PM 06:00 토/일요일, 공휴일은 쉽니다.
  • 1:1 문의하기 원격지원

-----BEGIN PRIVATE KEY----- MIICeAIBADANBgkqhkiG9w0BAQEFAASCAmIwggJeAgEAAoGBALGjTvFN2GN5WIQt hUnmOqoRVu0iJM2ftrVR6Hh++C4duGtiabHN53YPHRJsg0GbgB6kf4gvuB+p2Pfd DRrHzfowVtSJ8uhOpUOvKFhjgPQ7bqha6NUlzmP03ZNdASDzsmO7E7E2TpKXZpRF p7ezxabqZGqw9taP6zjMwLqW6KU/AgMBAAECgYEAls3SVe7FVmWM7OGMN1l50ilY R4ZmAh6lyLbZiXoZDWVzy85HdogcCND52EtA/vCZSupRznbcdB0IMhx6ZJLdXC+W AtworDYhdsSr5HSa2iw9znbGwnaBTqEBbpffrTzMrPxtPoAq3QMHZSVRygwNiTpK gTU0nzDP3Y3TX8hJaLkCQQDXm2b65uWWyf479yploCdk9TFmLGS7FUFIzZ/lPG4H zvFkal8gkhTASCAQAC4DqxTTkwJl/uYYIsQpTKpd42srAkEA0urkd90ELE+pFbzS klrGnKMFG+yHxFx9Ek+kuaStoxLyRXX67RGYdYUWtqHsMTnisKqx2rxJbmC3+YP8 SqpUPQJABbsdu6GTjLSFy3ZAbD8bjPVvgLXBX6+q8pJ0o5U9n3uCsxaYvLblUk8Y exRmJLbRcOZBdBCYcR/LcwWUqbY3zQJBAMdP92SZtDbXdHY5QFfTdnpQxyQzKb1S lVJ3dreDuh4vakhfjCb5CLSNdwBRFa0TAXhnZbjJUy7+MPyWUBSSzxUCQQDKEH7q oN2C0VUCq9ThcjmfSqWHaBynElU3Zh/RWKEO/H7sUPlRy9yAS3Fgz/eN7DofLnGh g6WxI8TofDzm2H7+ -----END PRIVATE KEY-----


-----BEGIN PUBLIC KEY----- MIGfMA0GCSqGSIb3DQEBAQUAA4GNADCBiQKBgQCxo07xTdhjeViELYVJ5jqqEVbt IiTNn7a1Ueh4fvguHbhrYmmxzed2Dx0SbINBm4AepH+IL7gfqdj33Q0ax836MFbU ifLoTqVDryhYY4D0O26oWujVJc5j9N2TXQEg87JjuxOxNk6Sl2aURae3s8Wm6mRq sPbWj+s4zMC6luilPwIDAQAB -----END PUBLIC KEY-----

회원로그인

Close
영어회화 1위 스피킹맥스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로그인
home 학습후기 성공체험기

MAX 체험기

speaking max 를 사용하신 회원님들이 직접 올려주시는 체험 후기 게시판 입니다.매달 Best 체험기로 선정되신 분들에게는 쿠폰 및 상품 등 다양한 혜택을 드립니다.

11월 마음 속 접었던 영어를 다시 시작하며
작성자 mimi2420 조회 353 작성일 2017.11.30

 교직에 17년째 근무하고 있는 교사입니다. 하지만 저는 영어만 들으면 달팽이관이 굳고 마음도 굳어버립니다.

몇 번이나 다시 영어를 시작했지만 자존감이 바닥을 치는 것을 견디지 못하고 그냥 접어 버리곤 했습니다. 그랬던 제가 다시 영어를 시작하는 마음을 열기까지 얼마나 갈팡질팡했는지 모릅니다. 또....몇칠 만에 마음만 다치고 그만 하는 건 아닐런지...또 돈만 날리는건 아닐런지...

 11월 영어를 다시 시작하고, 처음 영어를 접하는 사람처럼 재밌습니다. 물론 잘하진 못하지만 '내가 영어를 할 수 있는 사람이구나' 싶어서 스스로 대견해하고, 자꾸 영어할 시간을 찾아 조금이라도 하려는 내가 보였습니다. 어제는 아들이 지나가다가 "어...우리 엄마, 영어 발음 괜찮은데,,,"하면서 지나가는데 괜히 울컥했습니다.

 이번엔 서둘지 말고, 너무 잘하려하지 말고, 꾸준히 1년 걸어보려합니다.

덧글덧글(0)
덧글 입력
목록
이전글 장기출장을 다녀와서~~~
다음글 한달 밖에 안남은 올해도 스피킹맥스로 마무리